상단여백
HOME SNS N 인포
10대 청소년, 최고 많이 이용 개인방송 플랫폼 ‘유튜브’
   
▲ 픽사베이=사진출처.

10대 청소년들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개인방송 플랫폼 1위는 ‘SNS 유튜브’인 것으로 조사됐다.

6일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발표한 ‘어린이·청소년 인터넷 개인방송 실태조사’에 따르면 10대들은 36.4%가 유튜브를 사용한다고 답했다.

그 뒤를 이어 아프리카TV가 16.8%, 트위치TV 16.6%, V앱 11.7%, 네이버TV 11.6% 등 순이다.

10대의 인터넷 개인방송 이용 시간은 하루 평균 114.9분인 것으로 나타났다.

가장 많이 시청하는 장르는 게임방송이 22.7%로 조사됐다. 먹는 방송은 19.7%, 토크 방송 11.6%, 뷰티 방송 10.9%, 음악방송 8.2% 순으로 나타났다.

개인방송을 이용하는 일부 청소년들은 불법 음란방송을 송출하는 플랫폼을 이용하거나 노출 수위가 높은 성인방송을 즐겨 본다고 답했다.

문제를 일으킨 인터넷 개인방송에 대해 76.3%는 규제해야 한다고 답했고, 7.6%는 반대한다고 답했다.

규제 방안으로는 진행자 완전 퇴출, 유해방송 표시, 차단 시스템, 형사처벌, 등급제 순서로 꼽혔다.

한편, 이번 조사는 전국 만 13세~18세 중고등학생 1058명을 대상으로 경희대학교 연구진을 통해 진행됐다. 박혜진 기자

SNS News1  webmaster@snsnews1.com
<저작권자 © SNS News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NS News1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