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NS 투데이 정치
조국 수석, 유튜브 알릴레오 출연 발언 ‘구설’
   
▲ 노무현재단 이사장의 유튜브 채널 ‘알릴레오’ 캡처=사진출처.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의 유튜브 채널 ‘알릴레오’에서 한 발언으로 구설에 올랐다.

조국 수석은 이날 유튜브 방송에서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설치의 필요성 전했다.

조 수석은 "야당에서 주장하기를 공수처를 만들어서 야당을 탄압할 것이라고 계속 이야기하니 아주 황당한 주장”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야당 의원님들이 국회의원을 반드시 포함해야 한다고 저를 비판하셨기 때문에 앞으로 반드시 그렇게 해주시면 좋을 거라고 생각한다"라고 했다.

이날 조 수석의 발언과 관련해 이양수 한국당 원내대변인 “조 수석의 발언은 공수처가 문재인 정권의 호위부로 기능할 것임을 선전포고하는 야당에 대한 겁박”이라며 비판했다.

또한 바른미래당 이종철 대변인도 “조 수석의 발언은 결국 집권 여당에 의석수를 몰아주지 않아 (공수처 도입이) 안 된다는 소리”라며 “검찰ㆍ경찰은 물론 사법부까지 권력이 뒤흔드는 게 눈에 보이는데 공수처까지 보태 얼마나 더 ‘비곗덩어리’ 권력이 되려는지 국민은 고개를 절레절레 흔들고 있다"라고 비난했다. 김소율 기자

김로한 기자  webmaster@snsnews1.com
<저작권자 © SNS News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로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