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플랫폼 유튜브
유튜브, ‘인기 상승 중인 크리에이터’ 韓도입...첫 선정 ‘냥이아빠’ 채널
   
▲ 유튜브 캡처=사진출처.

유튜브에 직원이 선정한 인기 채널을 추천하는 기능이 한국에도 도입됐다. 이례적으로 인공지능이 아닌 사람이 직접 선정하는 방식으로 눈길을 끈다.

13일 유튜브에는 ‘인기 영상’ 탭에서 ‘인기 상승 중인 크리에이터’ 영상을 볼 수 있다.

이 기능은 유튜브 직원이 널리 알릴 필요가 있는 크리에이터의 채널을 선정, ‘인기 영상’ 리스트 중 세 번째와 네 번째 영상 사이에 해당 채널을 노출한다. 채널은 일주일에 한 채널이 선정된다.

선정된 채널은 ‘인기 상승 중인 크리에이터’ 배지가 붙고 채널 이름과 함께 홍보할 기회를 얻을 수 있다.

이날 국내에 첫 도입된 ‘인기 상승 중인 크리에이터’에는 동물을 키우는 콘텐츠를 보여주는 ‘냥이 아빠’ 채널이 선정됐다.

구글코리아는 선정 방식에 대해 “조회수, 시청 성장률, 동영상 게시 기간 등 다양한 요소를 반영해 직원이 직접 뽑는다”라고 전했다.

이 기능은 앞서 미국, 영국 등 12개국에서 도입된 바 있다.

다만, 미국의 경우 매주 ‘인기 상승 중인 아티스트’, ‘인기 상승 중인 게임 크리에이터’도 함께 선정하고 있다. 일본은 ‘인기 상승 중인 게임 크리에이터’와 함께 선정한다.

한편, 유튜브의 ‘인기 영상’은 인공지능 알고리즘을 통해 매일 80여 건의 영상이 선정, 노출된다. 김로한 기자

김로한 기자  webmaster@snsnews1.com
<저작권자 © SNS News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로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