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NS N
성관계 장면 SNS 유포 커플 ‘징역형’
   
▲ 픽사베이=사진출처.

성관계 장면을 촬영해 SNS에 올린 커플이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 받았다.

대구지법 제1형사단독은 음란물 유포 등의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A씨와 동거녀 B씨에 징역 8개월과 4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각각 선고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 2017년 4월부터 1년간 자신들의 성관계 장면을 촬영한 음란물 128개를 SNS에 게시한 혐의로 기소됐다.

또한 2017년 7월 군인과 성관계를 하기 위해 경남에 있는 한 예비군동원훈련장에 허가 없이 들어간 혐의도 받는다.

재판부는 "피고인들이 건전한 성 풍속을 해쳤고 허가 없이 군사시설에 출입해 죄질이 불량하지만, 범행을 모두 인정하고 반성하는 점 등을 참작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김소율 기자

SNS News1  webmaster@snsnews1.com
<저작권자 © SNS News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NS News1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