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플랫폼 인스타그램
인스타그램, 이용자 92% 상품 본 후 구매 ’쇼핑 플랫폼‘ 강자
   
▲ 인스타그램 제공=사진 출처.

인스타그램은 국내 이용자 92%가 상품을 본 후 구매하는 ‘쇼핑 플랫폼’으로 이용되는 것으로 조사됐다.

짐 스콰이어스(Jim Squires) 인스타그램 비즈니스·미디어 총괄 부사장과 제프 블라호비치(Jeff Vlahovich) 인스타그램 아시아태평양 지역 선임 컨슈머 리서치 담당자는 7일 한강 세빛섬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인스타그램의 현황과 국내 이용자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날 짐 스콰이어스 부사장은 “인스타그램은 한국 이용자들에 쇼핑을 즐기는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라며 “인스타그램은 쇼핑에 변화를 불러와 좋아하는 브랜드를 찾고 구매하는 데 이용되고 있다”라고 발혔다.

이날 밝힌 조사 결과에 따르면 국내 인스타그램 이용자 2천 명을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60%는 인스타그램을 브랜드와의 소통 공간으로 이용했다.

또 국내 이용자의 약 92%는 인스타그램에서 새로운 제품 및 서비스를 접하고, 구매와 관련된 행동을 했다.

85%는 인스타그램에서 제품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검색해 봤고, 63%는 브랜드 인스타그램 계정에 연계돼 있는 브랜드의 웹사이트 또는 앱을 방문, 35%는 해당 제품이나 서비스를 구매한 적이 있다고 답했다.

이용자 23%는 타인에게 해당 제품 및 서비스를 추천하는 등 보다 적극적인 구매 행동을 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스콰이어스 부사장은 “인스타그램은 쇼핑 기능과 관련해 앱 내 구매 기능을 전 세계적으로 순차 도입할 예정”이라며 “이 기능이 도입되면 보다 손쉽게 물건을 구매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박혜진 기자

 

박혜진 기자  hjin@snsnews1.com
<저작권자 © SNS News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